`19년 SOC예산 `15년에 비해 8.3조원 감소 일자리 창출, 경제 활성화 위해 적극 확충해야
기자 : 관리자 날짜 : 2018-10-10 (수) 19:14


【시사경제=변재헌 기자】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간사 윤관석 의원(더불어민주당, 인천남동을)은 열린 국토교통부 국정감사에서 SOC예산이 꾸준히 감소하고 있다는 점을 지적하며,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화를 위해 SOC예산을 적극 확충할 것을 국토교통부에 촉구했다고 10일 밝혔다.

윤관석 의원이 국토교통부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5년 대비 2019년 SOC 총예산은 23조 원에서 14.7조원으로 약 8.3조원이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구체적으로 도로 예산은 9조 3천억 원에서 5조 3천억 원으로 4조원이 감소했고, 철도 예산은 7조 4천억 원에서 4조 7천억으로, 2조 7천억 원이 줄었으며, 수자원 예산도 2조 4천억 원에서 1조원으로 1조 4천억 원 감소했다.

윤관석 의원은 “지난 2016년에 결정된 17~21년 국가재정운용계획으로 SOC예산이 지속적으로 감소하는 추세에 있다”고, 주된 원인을 설명하는 한편, 현재 경제상황에 맞춰 예산을 유연성 있게 운용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윤관석 의원은 “민간 연구에 따르면, SOC사업 예산 1조 원당 1만에서 1.5만개의 일자리가 달려있다”며, “SOC예산의 확충은 소비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긍정적 효과가 있는 만큼, 경제성장을 위해 국가 재정이 보다 적극적인 역할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저작권자 ⓒ 시사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발행인 : 라정현 / 주소 :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 224 DMCC빌층 7층 시사경제 / 전화 02)362-9070 / 팩스 02)362-9071
등록번호: 서울 아04391(2010.9.10.) / 관리책임자:라정현 Copyright ⓒ 시사경제. All rights reserved.